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국문화 이제는 체험교육으로...

관리자 | 2021.12.01 13:05 | 조회 263
카잔연방대 '따따르 한글학교', 1박2일 체험교육 두각

러시아에 있는 한글학교들이 거듭나고 있다. 최근 한글학교들이 최근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과  더불어 보다 깊이 보다 생생하게 한국문화를 체험하는 교육을 시도하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카잔연방대 따따르 한글학교(교장 김영숙)은 지난 11월 27일, 28일 양일간 1박 2일 캠프를 통해 러시아인들에게 김치담구기에서부터 한국 전통놀이와 최근 유행하고 있는 오징어게임까지 한국문화를 보다 체험적으로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었다. 이러한 시도는 학생들의 자발성과 관심도를 높여 학습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점에서 한국문화 교육의 새 장을 열어 놓고 있다. [편집부]

[겨레일보 주경돈 기자] 러시아 카잔연방대학교 한국학연구소(소장 고영철 교수)가 운영하고 있는 따따르한글학교(원장 김영숙) 주관으로 2021년도 한국문화 캠프가 2021년 11월 27일(토) - 28일(일) 양일간 러시아 카잔 근교에 위치한 젤레노돌스크 미라스 캠프장에서 열렸다.
 약 40명 정도가 모인 이번 캠프에서는 고영철 교수가 <독도, 동해>를 주제로 한국역사 특강을 했으며 김영숙 교장은 이번 캠프에서 직접 <김치 담그기>를 선보이는 마스터 클래스도 진행했다. 캠프 참여자 모두 김치를 직접 처음부터 끝까지 담구어 보고 먹어보면서 흥미로움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이번 캠프에서 윷놀이, 제기차기, 투호 등으로 대표되는 한국의 전통 놀이뿐만 아니라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오징어게임과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딱지치기 등도 직접 체험할 수 있어 모두들 기뻐했다.
 따따르한글학교는 현재 한국어뿐만 아니라 한국무용, 태권도 등 다양한 한국 문화 동아리를 이끌고 있다. 2021년도 대한민국 정부초청 장학생에 선발된 5명의 러시아 학생 중 4명이 따따르한글학교 출신일 정도로 양질의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중부 러시아  지역을 대표하는 한글학교이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41개(1/8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41 한국 입국 시 사용 가능한 SIM CARD (K-Travel SIM) 안 사진 첨부파일 nizmobile 63 2022.01.07 10:21
140 함께하실분 찾습니다 참좋은하루 115 2022.01.05 15:07
139 모바일 오미크론 감염자 16명 중 11명이 돌파감염 관리자 184 2021.12.14 16:36
138 모바일 韓 오미크론 신규확진자 1명, 러시아서 입국 관리자 682 2021.12.12 16:34
137 방 1칸 세 놓습니다 모스크바 관계자 231 2021.12.12 12:05
136 러, 제13회 한국어 올림피아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55 2021.12.12 11:40
135 모바일 러, 집단면역수준 55.7% 도달 관리자 493 2021.12.10 22:05
134 모바일 미국, 루블화 환전 제재 가할수도 관리자 549 2021.12.08 11:28
133 모바일 남아공에서 귀국한 러시아인 9명, 코로나 확진 관리자 626 2021.12.06 21:32
132 모바일 모스크바 1월, 한파와 폭설 예고 관리자 565 2021.12.06 09:12
131 모바일 가짜 QR코드 사기방법 2가지 관리자 529 2021.12.05 14:51
130 모바일 INI LLC 파트타임 구인합니다 관리자 172 2021.12.04 15:29
>> 한국문화 이제는 체험교육으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64 2021.12.01 13:05
128 카트, 파마, 염색 합니다. 모스크바 관계자 140 2021.12.01 09:13
127 모바일 크렘린궁, '오미크론' 변이 언급 관리자 438 2021.11.29 14:58
126 모바일 미,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가능성 밝혀 관리자 445 2021.11.23 11:03
125 모바일 모스크바, 집단면역 수준 67% 관리자 338 2021.11.20 09:55
124 모바일 모스크바 20일 한파와 폭설 예고 관리자 394 2021.11.19 11:07
123 모바일 모스크바, 2022년 신년 준비 관리자 438 2021.11.19 09:31
122 러 카잔, 활짝 피는 한국 전통문화 첨부파일 관리자 197 2021.11.15 1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