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국어, 무궁무진 힘 가져"

관리자 | 2022.09.20 10:47 | 조회 472
카잔, 한국어 수강생 폭발적 증가 러 전지역에서 모여

▲ 2022학년도 가을겨울 학기 따따르한글학교 개강식에서 화이팅을 외치는 학생들.
[겨레일보 편집부 www.koreans.ru] “안녕하세요, 여러분. 만나서 반갑습니다. 저는 따따르한글학교 교장 김영숙입니다. 한국어로 평화를 향해 그리고 세계로 나갑시다.”
 김영숙 교장은 지난 17일 따따르스탄 민족우호의 집에서 열린 2022년 가을학기 개강식에서 "한국어야 말로 평화를 향해 그리고 세계로 나갈 수 있는 무궁무진한 언어의 힘을 지니고 있음을 설명하며, 한국어 학습을 위해 모인 따따르한글학교 학생들을 환영하고 격려했다."
 이날 개강식에는 3백명 이상의 수강생이 참석했으며, 오프라인으로도 줌을 통해 40여명이 참석했다.
 이전에 비해 3배가 증가한 약 400명 이상의 많은 학생이 몰린 올해 이번 가을학기는 연령층이 11세부터 43세까지 다양했으며 그외에도 다양한 직군의 직장인들을 비롯 지역도 카잔은 물론 모스크바, 상트페테르부르크뿐만 아니라 러시아 남부 다게스탄과 예까쩨린부르크 등 러시아 중부 유럽까지 여러 지역에서 한국어를 공부하기 위해 모였다.
 한편 이 자리에서 고영철 교수는 특강을 통해 간략하게 한-일 관계에 대한 설명과 함께 독도 동해를 알렸다. 한일 관계의 역사와 더불어 일본의 한반도 침략과 독도-동해 문제를 역사적인 순서대로 알아듣기 쉽게 설명한 이 특강에 많은 학생들의 이목이 집중되었다.
 카잔연방대학교 공식 한국어 동아리인 “따따르한글학교”의 개강식을 축하하기 위해 찾은 카잔연방대학교 국제관계대학 이마무찌노바 알비나 국제협력센터장은 카잔대학교에서의 현재 한국어 교육 현황과 전망에 대해 설명했다.
 카잔지역은 작년과 더불어 올해에도 11월 19일부터 20일까지 1박 2일간 한국어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겨울 캠프(라겔)가 열릴 예정이며, 한국문학리뷰대회, 한국학워크숍, 차세대 한국어 학술대회, 제 84회 토픽과 12월 3일 개최되는 한국어 올림피아드까지 따따르한글학교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학생들 모두가 직간접적으로 참여해 볼 수 있는 다채로운 한국어 관련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이번 따따르스탄 지역 고려인을 포함, 러시아 전국에서 대거 몰린 이번 가을겨울학기 따따르한글학교는 지난 학기와 마찬가지로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12월 10일까지 11주간 진행된다. 한국어를 처음 시작하는 학생부터 중급 수준의 학생들을 위한 수준별 한국어반과 토픽 3급과 4급 준비반 및 고급반 그리고 한국 무용반까지 총 19개 반에서 13명의 교원이 이끌어갈 예정이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282개(1/15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82 ❤ 재택근무 당일 500만원~1000만원 파트타임 고수익 재택 부업 일 new 김유진2 0 2022.11.27 17:25
281 "문화중흥 기틀 다지는 사립박물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6 2022.11.05 06:12
280 카잔대, 제2회 한국문학리뷰대회 시상식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2 2022.10.26 13:18
>> "한국어, 무궁무진 힘 가져"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73 2022.09.20 10:47
278 모스크바 광복절, 다양한 경축 행사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03 2022.08.23 12:25
277 러시아 사할린 현지에서 제작팀 대신 촬영 도와줄 인원을 구합니다. 윈터12 523 2022.08.18 05:21
276 중국조선족아즘마 일자리구합니다 참좋은하루 552 2022.08.14 15:55
275 [한국산업인력공단] 청년 해외진출 성장 스토리 공모전 모집(~9/25) 청년해외취업멘토링 333 2022.08.09 11:32
274 모스크바 부동산 INI 사진 첨부파일 realtor 458 2022.08.08 11:49
273 조선족 아줌마가 일자리를 구합니다. taehomos 664 2022.07.30 11:16
272 모바일 로그비노프, "중국, 대러 하이브리드 전쟁 연루될 수 있어" 관리자 595 2022.07.30 07:48
271 모바일 러, 켄타우로스 변이감염 7건 확인 관리자 513 2022.07.27 16:00
270 모바일 르몽드, "유럽, 대러 제재수단 고갈" 관리자 683 2022.07.26 12:45
269 모바일 [러언론보도] 주북 러 대사, "북한 돈바스 복구 도울 수 있을 것"  관리자 718 2022.07.21 17:03
268 모바일 푸틴, "세계사 새시대 개막" 선언 관리자 665 2022.07.20 17:30
267 모바일 [러언론보도] 북한 외무성, 대러 관계 새로운 전략적 높이 도달 관리자 571 2022.07.20 14:20
266 모바일 [러언론보도]우크라이나 사태와 한국전 관리자 802 2022.07.20 14:15
265 모바일 [러언론보도] 한국 정부 우크라 여행금지 6개월 연장 관리자 515 2022.07.20 12:57
264 모바일 [러언론보도] 북한의 돈바스 지역 공화국 승인 동기 관리자 595 2022.07.20 12:50
263 모바일 [러언론보도] 한국에서 러 '미르' 카드 통용 시작 관리자 572 2022.07.20 1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