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유럽 현지에서 본 우크라이나사태 해법 ③- 비세그라드 4개국 왜 뭉쳤나

관리자 | 2023.10.09 09:04 | 조회 948
비세그라드 4개국 왜 뭉쳤나

"유럽 아닌 유럽 V4" 우크라사태 해결 실마리
헝가리에 이어 슬로바키아도 우크라 사태 자기 목소리

▲ 비세그라드 고지에서 바라본 다뉴브강. 유럽 10개국을 걸쳐 흐르고 있다. '높은 곳의 도시'라는 뜻의 비세그라드가 정치적 의미를 지니게 된 이유는 1335년 당시 이곳에서 오스트리아의 합스부르크에 공동으로 저항하기 위해 헝가리, 폴란드, 체코 3개국이 모여 협력관계를 맺은 것에서부터 출발한다. 사진//비세그라드 겨레일보 

▲ '비세그라드'는 하나의 공동체로서 유럽에서 정치 경제적 독자적 위치를 점하기 위한 상징이다. 사진은 비세그라드 옛날 성에 전시된 그림으로 적에 대항하는 비세그라드의 항전 모습을 그리고 있다. 사진/비세그라드 겨레일보

▲ 유럽내 헝가리인 이주 경로

 [겨레일보 편집부] 헝가리를 선두로 총선을 거친 슬로바키아가 우크라이나사태에 대해 유럽연합과는 다른 독자적 목소리를 낼 전망이다.  로베르트 피코는 당이 집권하면 우크라이나에 대한 슬로바키아의 군사지원을 전면 철회한다고 밝혀왔으며, 유럽연합의 대러제재를 공개적으로 비난해왔기 때문이다. 그는 우크라이나 분쟁은 2014년에 시작된 것이며 우크라이나-네오나치가 도네츠크와 루간스크에서 주민들을 살해한 것이 러-우 전쟁 원인이라고 말해왔다. 
 헝가리 친정부 일간지 '마자르넴젯'은  "슬로바키아 총선 결과는 헝가리의 승리"라고 전하면서 이는 "국가적 가치와 이익에 기반한 주권자 정치의 승리"라고 규정했다. 이어서 승리자 로버트 피코가 조만간 '비세그라드 4국'에서 헝가리의 평화 노력, 추가적인 대러시아 제재반대, 유럽연합 관료주의에 대항하는 투쟁과 국가적 가치를 옹호하는 데 있어 헝가리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비세그라드 그룹이 우크라이나 사태 해결의 전기를 마련할 수 있을까. 
 '높은 곳의 도시'라는 뜻의 비세그라드가 정치적 의미를 지니게 된 이유는 1335년 당시 이곳에서 오스트리아의 합스부르크에 공동으로 저항하기 위해 헝가리, 폴란드, 체코 3개국이 모여 협력 관계를 맺은 것에서부터 출발한다. 세 왕은 당시 교역의 거점이었던 오스트리아의 비엔나를 거치지 않고 별도의 무역로를 개척해 유럽시장에 진출하기로 합의했다.
 두 번째 회의는 1339년에 열려 폴란드 국왕의 계승문제에 합의했다. 1500년대 이후 3국의 영토 대부분이 합스부르크 가문의 영지가 되면서 비셰그라드 회의는 중단되었다. 
 2차 대전후에 세 나라는 다시 독립을 되찾았지만, 모두 소련의 위성국으로 전락해 공산화되었다. 1989년 베를린 장벽 붕괴 이후 1990년에 3국은 독립했고, 이듬해에 역사의 뿌리를 찾아 지금의 지역공동체를 결성하게 되었다. 이러한 역사적 배경에서 비세그라드 국가들이 '유럽 아닌 유럽'으로 자기 목소리를 내기 시작하고 있다.

비세그라드 한국과의 협력
 비세그라드 그룹은 지난 2015년 12월 체코의 수도 프라하에서 개최된 한국과의 정상회의를 거쳐  '플러스'라는 타이틀 아래 아시아의 한국으로 협력관계를 넓혀나가는 새로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 
 토마쉬 후삭 주한 체코 대사는 2017년 한국에서 열린 비세그라드 국가 대사 모임 좌담회에서 "비세그라드 4국을 하나의 국가로 가정할 경우 유럽에서는 다섯번째, 세계에서는 열두 번째 경제강국"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그만큼 비세그라드 그룹의 협력은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은 러시아와의 관계를 중시하면서 국민의 실익을 우선하는 비세그라드 그룹의 헝가리와 슬로바키아와는 다르게 서방과 나토를 맹목적으로 추종하고 있다. 우크라이나에 대한 일방적 과도한 애정을 보이고 있다. 유럽 아닌 유럽으로 독자적 목소리를 내는 비세그라드 국가의 외교노선이 잘못된 것일까?
 나토의 동진문제로 야기된 우크라이나사태는 결국 근본적 해결의 실마리가 나토에 있고 우크라이나에 있다. 왜 문제로 인한 결과만 보고 동서문제에서 남북문제로까지 비화시키면서 꼬이게 만들까? 한국이 비세그라드 국가들과 더불어 나서서 평화안을 제시할 수 없을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337개(1/17페이지)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37 꿀팁. 일반인 쉽게 따먹는 방법 new rjsanfwn244 3 2024.07.16 19:30
336 ❤ 비트코인 재택근무 당일 입금 1000만원~3000만원 파트타임 고수익 new 김유진11 4 2024.07.16 00:33
335 한인소식- 러 우랄지역 한인 120년 역사 책 출간 관리자 173 2024.06.08 04:26
334 북러 평양 정상회담 파격안 나올까 관리자 160 2024.06.08 04:24
333 전쟁이냐 평화냐의 갈림길, 유럽의회 선거의 향방은? 관리자 285 2024.06.05 01:42
332 러시아 오지산골의 한국어 열풍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96 2024.06.04 11:58
331 카잔 제30회 국제 한국학 학술대회 첨부파일 관리자 255 2024.05.13 16:23
330 러시아 카잔, 성대한 한국문화의날 첨부파일 관리자 342 2024.04.29 06:05
329 모스크바는 7.5%가 아닌 56% 등록률 관리자 521 2024.04.06 06:50
328 모스크바 재외선거 투표율 82.67%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645 2024.04.01 21:23
327 총선 열기 거센 모스크바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91 2024.03.25 00:26
326 한국 방송을 무료로 다시 볼 수 있는 사이트 5곳을 소개합니다. Peter 1108 2024.03.19 12:17
325 INI 모스크바 생활안착 서비스 소개 사진 첨부파일 realtor 737 2023.11.22 17:27
324 [알림] 2024학년도 모스크바한국학교 신입생 입학 안내 관리자 7096 2023.11.13 10:02
323 모바일 겨레일보 특집 ②-숨겨진 유라시아 만년, 신라 천년 관리자 779 2023.10.31 06:38
322 카잔 2023년 러시아 한국어 교육 워크숍 개최 첨부파일 관리자 585 2023.10.30 02:01
321 러 한국학 현재와 미래_카잔 제27회 국제한국학 학술대회 첨부파일 관리자 830 2023.10.30 01:24
>> 유럽 현지에서 본 우크라이나사태 해법 ③- 비세그라드 4개국 왜 뭉쳤나 관리자 949 2023.10.09 09:04
319 겨레일보 우크라사태 특집 2/ 글로벌 기업 헝가리 선점경쟁 치열 관리자 862 2023.10.03 10:14
318 헝가리 오르반 총리의 생애 관리자 751 2023.10.03 1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