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러 볼고그라드大, 한국학 첫 특강

관리자 | 2020.02.08 08:39 | 조회 2997
1931년 설립 한국관련 역사문화예술 특강은 처음

 <겨레일보 www.koreans.ru 지호 기자> 지난 1월 중순 볼고그라드국립사회-교육대학교에서 한국역사와 문화를 주제로 이 대학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한국학 특강이 개최되었다. 이날 본관 2층 31호 세미나실에는 30명의 러시아인과 고려인 학생들이 참석하여 2시간 동안 한국에 관한 내용과 한국 유학에 대한 내용을 듣고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본 행사는 2019년 6월 1일부터 시작된 카잔연방대학교 한국학중핵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단장인 고영철 교수(한국국제교류재단 파견 객원교수)가 특강을 담당하였다. 
 특강내용은 한국의 지리적 위치, 지정학적 상황, 고조선으로부터 현재까지의 간단한 역사, 한국의 전통문화, 예술, 한국어, 태권도, 음식, 한복, k-POP과 한류 등 다양한 내용이 요약되어 전달되었다.
 볼고그라드 지역에는 고려인들과 중국동포 4만명 정도가 주로 농업에 종사하고 있다. 이들은 우즈베키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즈공화국 등에서 이주해 온 분들이다. 그러나 현재 볼고그라드 지역 대학에는 한국어 전공과정이 없으며 단지 한글학교 6개가 한국어 보급을 하고 있는 실정. 이 대학은 1931년에 볼고그라드에 최초로 설립된 대학으로 한국관련 특강이 처음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역사학 전공 학생을 기본으로 한국에 관심이 있는 학생들이 참가하였다.
 아울러 알렉산더 코로트코프 총장, 외국어대학장 나제즈다 빤첸코, 역사대학장 엘레나 볼로또바,역사학과장 다찌아나 예브드끼모바, 평생교육대학장 등과 이 대학에서의 한국학 진흥을 위한 협의를 진행하였다.
이 결과 알렉산더 코로트코프 총장은 추후 제2외국어로서의 한국어 개설과 한국역사과목 신설 그리고 이 지역의 고려인 문제를 연구할 한국학연구소 설립을 점진적으로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에 따라 한국정부의 교재 지원과 한국어 강의 인력지원 그리고 연구소 설립 후 운영비 보조 등에 대한 부탁을 하였다.
  현재 볼고그라드에는 1980년에 설립된 볼고그라드국립대학교와 볼고그라드공과대학교, 볼고그라드의과대학교 등 4개의 종합대학이 운영되고 있다.
 추후 볼고그라드 지역에 한국어와 한국학 교과목에 대한 개설에 진전이 있을 것이며 이를 통해 이 지역 고려인 교육 발전과 지역민들에게 한국을 알리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 여겨진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00개(4/80페이지)
겨레장터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40 러, 20일부터 중국국민 일시적 러시아 입국금지 관리자 3279 2020.02.18 22:30
1539 "南北이 김밥으로 통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718 2020.02.18 21:27
1538 <광고> 김치팝니다 관리자 24358 2020.02.13 22:07
1537 2020년도 모스크바 한국학교 토요중등과정 1학기 수강생 모집 관리자 4593 2020.02.09 12:37
1536 이철수 평통위원 대통령 표창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492 2020.02.09 12:26
1535 러시아 전쟁사 3대 대첩 스탈린그라드 전쟁 기념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760 2020.02.08 08:47
>> 러 볼고그라드大, 한국학 첫 특강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998 2020.02.08 08:39
1533 '30년에 어린 136년' 겨레일보 한러수교 30(136)주년 책자발행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4953 2020.02.07 04:17
1532 방 / 세놓습니다. 모스크바 관계자 2047 2020.02.05 09:49
1531 아기용품 구합니다 우주 1932 2020.02.04 20:57
1530 사무실 매각 keepeek 1878 2020.01.22 03:31
1529 모바일 겨레일보 2020 신년 사설(社說) 관리자 5496 2020.01.20 11:29
1528 러시아어 기초회화,문법 과외합니다. kriststarl 2564 2020.01.08 04:47
1527 겨레일보 선정 2019년 러 동포사회 10대뉴스(5-10) 첨부파일 관리자 9137 2019.12.30 11:24
1526 겨레일보 선정 2019년 러 동포사회 10대뉴스(1-4) 첨부파일 관리자 9027 2019.12.30 11:21
1525 모바일 광고-방1칸 월세줍니다.칸코바역 도보10분 관리자 2130 2019.12.24 17:33
1524 악쟈브리스카 역 인근 방 3칸 중 1칸 justice1 1461 2019.12.20 18:25
1523 '독도사랑'에 빠진 러시아 첨부파일 관리자 11194 2019.12.18 08:34
1522 루블이 필요합니다. 나낀스크 2194 2019.12.16 08:31
1521 러시아, 이제 '한국어'가 대세 첨부파일 관리자 11135 2019.12.15 18: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