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인타운' 마지막 만찬?, 2019 한인대상 및 송년회

관리자 | 2019.12.15 09:59 | 조회 9995
한인단합의 모델, 차기 한인회 계속 발전시킬 수 있을지 관심화면과 공연진행 불일치, 한인회 관련인사 수상 등은 '옥의 티'▲ 모스크바한국학교 햑생들의 애국가와  러시아 국가 합창을 시작으로해서 전통소리 맥 북공연, 배주윤 발레 클래스 등  이전보다는 한층 수준높고 완숙한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갈채를 받았다. . <사진/한인회 제공> <겨레일보 www.koreans.ru 지호 기자>    '한인타운 마지막 만찬?'  그동안 코로스톤(구 아를료녹)호텔은 30년 가까이 '한인타운'으로서의 역할을 해왔다. 2001년 한인회가 창립된 장소도 바로 이곳. 9대를 맞는 모스크바 한인회(회장 박형택)가 이곳 <드 파리>(구 루스카야 트로이카) 홀에서 작년에 이어 두번재로 '2019 모스크바 한인대상 및 송년의 밤'이라는 타이틀로 지난 11월 30일 약 5백여명의 한인들이 모인 가운데 시상식과 더불어 공연 행사를 가졌다.  행사는 여러 한인단체들에서 다양한 분야에서 공연팀이 참가해 다채롭게 진행되었다. 러시아를 포함해 유럽지역 유일의 모스크바한국학교 햑생들의 애국가와  러시아 국가 합창을 시작으로 해서 전통소리 맥 북공연, 배주윤 발레 클래스, 러시아 청소년 태권도 공연, 한국학교 유치원 3-5학년 공연, 한민족 학교 살풀이, 윤아인 피아노, 차이콥스키 현악 3중주, 교민 합창단 등 이전보다는 한층 수준높고 완숙한 무대를 선보여 관객들의 갈채를 받았다.  한인대상에는 국가브랜드 경제부문 오스팀 임플란트, 체육문화예술부문 임국현 국기원 자문위원, 특별상부문 지호천 전한인회장, 사회공헌부문 모스크바한국학교, 재러동포부문 러시아 고려인신문 천 발렌틴 발행인, 독립유공자 부문 임진토 선생, 차세대부문 윤아인 피아니스트, 명예한인부문 테레호프 아나톨리 러시아태권도연맹 회장이 선정되어 시상식을 가졌다.  장학금 전달은 한국학교는 김로아, 김세인, 김늘찬, 부영진, 유 재일, 대학생 자원봉사부분에는 주 수진, 박 예은, 박마리아, 성시헌, 이홍민, 이하온, 권희주 그리고 고려인지원부문에서는 전1086학교에 격려금이 전달되었다.   이번 행사에서 아쉬웠던 점은 화면과 공연진행의 불일치로 관객들의 시선이 흩어진 것과 또 2회째 행사인데 벌써부터 한인회 관련 인사가 2명이나 한인대상 수상자로 선정된 것.  행사를 준비하기 위해 노력한 것을 감안한다 하더라도 '발굴'이란 용어를 쓰기에는 미흡한 심사기준이 '옥의 티'로 남는 행사로 평가된다.  한편 현재 성대하게 열린 이번 행사장이 위치한 코르스톤 호텔이 내년에 문을 닫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결국 이번 행사는 한인타운이라 불려왔던 곳에서 '최후의 만찬'이 되는 셈이라고 여겨지고 있다.  아직 한인회 역량을 두고볼때 조건에 맞는 한인타운 후보지는 찾을 수 없는 상황. 내년 한러재수교 30주년을 맞아 10회를 맞는 한인회가 9대 한인회가 쌓아놓은 업적을 밑거름으로 어떻게 도약할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지금껏 한인회는 역대 회장이 바뀔 때마다 '분서갱유'와 같은 사태가 발생  해 이전 자료가 폐기되고 이어지지 않아 발전이 답보된 상태로 지속되어 한인회 관계자들에게 큰 안타까움을 안겨주었다. 이번 9대 한인회의 옥석을 구분해 내년에 7월 바톤을 넘겨받는 차기 한인회는 보다 격상된 모습으로 계속 발전할 수 있을 지 동포사회의 관심이 크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86개(1/79페이지)
겨레장터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러 한국학 국제학술대회 온라인으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9071 2020.04.25 11:11
공지 모스크바, 코로나19 추가확진 6명 관리자 10453 2020.03.12 09:01
공지 푸틴, ‘집권 연장’ 공식화 첨부파일 관리자 10402 2020.03.11 07:13
공지 <구인> 포스코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직원 1명 모집 관리자 10353 2020.03.11 04:54
공지 '한국 코로나19' 국제학술대회에... 첨부파일 관리자 10434 2020.03.10 01:41
공지 "비켜라 코로나19, 우리는 입학한다"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0429 2020.03.10 00:45
공지 러 우랄, '한국학' 깨어난다 관리자 10312 2020.03.04 12:02
공지 모스크바, 마스크 판매 통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0757 2020.03.04 11:23
공지 러 코로나19, 확진판정은 3단계 관리자 11231 2020.03.01 22:05
공지 모스크바, 코로나19 러시아인 한 명 확진 관리자 11419 2020.03.01 20:31
공지 <광고> 김치팝니다 관리자 11203 2020.02.13 22:07
공지 '30년에 어린 136년' 겨레일보 한러수교 30(136)주년 책자발행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1434 2020.02.07 04:17
1574 머리, 파마, 염색, 카트함. 모스크바 관계자 22 2020.06.30 16:28
1573 수학 과외 원하시는 분... 수리수리수리 61 2020.06.25 03:35
1572 러시아에서 구매 대행해주실분 찾습니다 suum 762 2020.03.21 05:45
1571 한국 유아동복 제조 판매 (주)배냇베이비 입니다. 첨부파일 (주)배냇베이비 574 2020.03.20 10:45
1570 중고차 팝니다 승혜승헌 497 2020.03.17 09:29
1569 민박집에서 일하실 아주머니 구합니다 레오강 485 2020.03.16 16:30
1568 파마, 염색, 머리깎아 드림 모스크바 관계자 409 2020.03.05 09:01
1567 식당이나 민박 일자리를 찾습니다 jung 570 2020.03.01 15:23
1566 러 '한국전' 參戰 비행용사 기념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181 2020.02.21 23:06
1565 최재형 순국 100주년_故최발렌틴, 할아버지 곁으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388 2020.02.20 23:24
1564 러, 20일부터 중국국민 일시적 러시아 입국금지 관리자 1359 2020.02.18 22:30
1563 "南北이 김밥으로 통일"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333 2020.02.18 21:27
1562 2020년도 모스크바 한국학교 토요중등과정 1학기 수강생 모집 관리자 1955 2020.02.09 12:37
1561 이철수 평통위원 대통령 표창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829 2020.02.09 12:26
1560 러시아 전쟁사 3대 대첩 스탈린그라드 전쟁 기념관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929 2020.02.08 08:47
1559 러 볼고그라드大, 한국학 첫 특강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39 2020.02.08 08:39
1558 방 / 세놓습니다. 모스크바 관계자 714 2020.02.05 09:49
1557 아기용품 구합니다 우주 699 2020.02.04 20:57
1556 사무실 매각 keepeek 716 2020.01.22 03:31
1555 모바일 겨레일보 2020 신년 사설(社說) 관리자 3783 2020.01.20 1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