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모스크바 재외선거 391명 투표 72.5%

관리자 | 2016.04.05 03:12 | 조회 2492

1천킬로 떨어진 카잔 예카테린부르그서도 참여 열기 뜨거워


▲ 재외선거 72.5%를 위해 힘쓴 대사관 관계자와 봉사교민들.

▲ 투표 첫날 솔선수범 대사관

▲ 선거장소 자유게시판



<겨레일보 www/koreans.ru> 모스크바에서 올해 열린 20대 국회의원 선거는 어제 4월 4일로 끝을 맺은 가운데 총 539명이 등록하고 391명이 투표에 참가해 72.5%를 기록했다.
 에카테린부르그 카잔 등 모스크바에서 1천여 킬로 떨어진 곳에서도 한표 행사를 위해 달려오는 등 열기는 뜨거웠다. 편도 12-13시간 기차비 3624루블(한화 약 61000원)이 드는 등 희생이 컸다.
 투표만을 위해 먼길을 달려온 유학생은 "요즘 러시아어 전공자들이 힘든 상황에서 자신의 작은 한표가 이러한 상황을 바꿔줄 것으로 생각했다"고 자신의 한표행사 이유에 대해 밝혔다.
 또 그는 "정치가 우리의 생활 곳곳에 영향을 주고 있는데 그걸 잘모르고 있는것 같다"고 말하면서 카잔에서 모스크바까지 투표하러 오기 위해서는 적어도 2주전에는 기차표를 예매해야 한다"면서 홍보가 미비해 못 온 학생도 있다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특히 대한민국 미래에 대해서는 "대한민국은 민주주의 국가로서 많은 국민들이 정치에 관심을 가지고 투표을 해야 정치하는 사람들이 국민을 무서워할것이고 부정부패를 못할 것이다"라고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동포사회